2013.4.26[한국무역협회] BRICs 경제 다시 보기 최근 경제동향 및 전망과 우리 기업에의 시사점.pdf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은 보고서를 통해 브릭스 경제 전망 및 SWOT(강점, 약점, 기회, 위협요인) 분석을 통해 시장 진출의 방향을 제시하였다.

- 구체적인 SWOT분석을 보면, 전 세계 육지면적의 28.2%, 인구의 42.1%를 차지하는 브릭스는 15~24세 인구비중이 높아 거대 내수시장으로 성장할 잠재력이 큼. 불안정한 물가, 공공부문과 정치부문의 부패, 인프라 미비 등의 약점도 있지만, 중산층 인구 증가로 2030년 안에 4개국 모두 10대 소비시장에 진입할 전망이며, 올림픽(‘13년 러시아 동계,‘16년 브라질 하계)과 월드컵(‘14년 브라질,‘18년 러시아)등 국제대회 유치 및 도시화 정책에 따른 인프라 개발 수요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보임. OECD에 따르면 2060년경에는 브릭스 4개국이 세계 GDP의 절반 이상을 차지할 전망임.

- 특히 2013년 ‘미국 경기 회복 → 중국과 인도의 대미 수출 증대 → 브라질의 대중국 원자재 수출 증가 및 유가 상승에 따른 러시아 수출 증가’로 이어지는 상호보완적인 수요 증대로 브릭스가 재도약의 기회를 맞이할 것이라고 내다봄. 지난 3월 개최된 제5차 브릭스(BRICS) 정상회담에서 브릭스 개발은행 설립이 결정되는 등 회원국간 협력 강화와 역내 무역 증가로 향후 세계경제에서 이들의 영향력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임.

- 따라서 우리 기업의 브릭스 진출 전략도 업그레이드하여 국가별·소득계층별 맞춤형 진출전략이 필요함. 중국과 인도는 중산층 증가에 따른 내수 시장 및 다양한 서비스 시장 진출을 겨냥하는 한편, 브라질과 러시아는 올림픽과 월드컵 개최 준비로 수요가 증대되는 인프라 건설 시장 진출에 초점을 맞추어야 할 것임.

- 한편, 정부 역시 기업들이 보다 활발히 브릭스의 인프라 및 IT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이들 국가들의 WTO 정부조달협정 및 정보기술협정 가입을 유도해 관련 장벽을 낮추기 위한 노력과 함께 각국과의 FTA 협정도 이미 체결된 협정은 양허수준을 높이고 현재 협상중인 FTA는 조속히 추진·발효시켜야 할 것임.

Posted by flashfresh

 

 

2013.4.18[한국무역협회] BRICs INSIDE 2013년 4월호.pdf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이 매월 발간하는 'BRICs INSIDE'는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등 브릭스 국가들의 최근 경제동향과 주요 시장 정보 및 이슈, 수출입 동향 등을 제공하고 있다. 4월호 칼럼으로 '중국 새로운 지도부의 중국몽(中國夢)과 경제개혁'제하 기사를 싣고 있다.

Posted by flashfresh

  2013.3.26[한국무역협회]‘한국의 수출 포트폴리오, 이대로 괜찮은가’.pdf

◎ 한국, 세계경기 침체에 수출급락 위험성 가장 커
· 세계 7 대 수출국 가운데 우리나라가 세계 경기침체로 인해 수출 급
락의 위험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나 주목됨.
· 한국무역협회가 발간한 ‘한국의 수출 포트폴리오, 이대로 괜찮은가’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은 2000 년대 중반부터 휘발유, 경유 같은 석유
제품, 광학기기, 자동차, 철강 등의 수출 비중이 커지면서 수익성과 변
동 위험성이 동시에 높아졌다는 분석인데, 수출 변동 위험성이 높다는
것은 세계 경기에 따라 수출이 급증하거나 급락할 가능성이 크다는 것
을 의미함.
· 세계 7 대 수출국과 비교하면 우리나라 수출품의 변동 위험성은 네덜
란드 다음으로 높았고, 이어 미국, 일본, 독일, 프랑스, 중국 등의 순임.

Posted by flashfresh

2013.3.26[한국무역협회]오바마 2기 통상정책 어디로 가는가.pdf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원은 보고서를 통해 '2013 미 통상정책의제' 보고서를 통해 오바마 2기 통상정책을 전망하고 시사점 및 대응방안을 제시하였다.

- 오바마 대통령이 2013 연두교서에서 미·EU FTA(TTIP)과 환태평양동반자협정(TPP)을 명시적으로 언급하면서, 향후 오바마 2기 통상정책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음. 미국 통상정책의 향방을 가늠해 볼 수 있는 ‘2013년 통상정책의제(Trade Policy Agenda)’에서 알 수 있듯이, TTIP, TPP 등 FTA를 통한 수출시장 확대는 통상정책의 최우선순위로 보임. 즉, 오바마 2기 통상정책은 2010년부터 시작된 국가수출구상(NEI)를 바탕으로 다자간 자유무역협정을 체결해 무역장벽을 낮춤으로써 미국 상품의 수출을 확대하려는 기조로 예상된다. 보호무역조치도 경기회복 여부에 따라 재발할 수 있어 예의주시해야 할 것으로 보임.

- 우리나라는 오바마 2기 통상정책의 방향에 따라 다음과 같이 대응해야 할 것으로 보임. 첫째, 한·미간 통상마찰 발생시 한·미 FTA상의 공식 협의채널을 적극 활용해야 함. 동시에 과도한 보호무역 조치를 취할 경우에는 WTO 분쟁해결제도를 선택하는 것도 고려할 수 있을 것임. 둘째, 미국의 공세적 통상정책 추진의 궁극적 목표는 고용증대와 경기회복이므로, 대미 수출확대의 기회로 삼는 전략적 역발상도 가능함. 셋째, 일본의 TPP 참여가능성이 확실시되는 가운데, 우리나라의 TPP 참여에 따른 실익을 면밀히 분석해 참여여부를 결정해야 함.

 

 

Posted by flashfresh